top of page

press to zoom

press to zoom

press to zoom
1/2

이중 도시의 루머

구리와 실로 만들어진 천 스피커가 들어간 벽, 인터뷰&수집된 문장들, 2017

이중 도시(구로공단-구로디지털단지)의 역사와 진실, 루머들을 리서치와 인터뷰를 통해 수집해 이음새가 없는 듯 보이는 두 도시가 어떻게 국가적 프로그래밍에 의해 동일하게 회귀하는 노동 환경을 지속하고 있는지를 이야기한다.  리서치를 통해 수집된 이야기들은 구리실과 천으로 만들어진 스피커를 통해 전해진다. 그 스피커들은 얇은 천으로 만들어진 벽 속에 숨겨져 있다. 관객은 그 루머를 청취하며, 두 도시의 역사를 직조하게 된다. 그것은 역사에 기록되지 않는 도시의 목소리를 연약한 매질을 통해 은밀히 전하는 과정이자 이중 도시 사이에 접점을 놓아보는 작업이다.

 

우리의 밝은 미래, 사이버네틱 환상, 2017, 백남준아트센터  

 

bottom of page